2024.06.25 (화)

  • 구름조금동두천 17.1℃
  • 구름조금강릉 21.3℃
  • 구름조금서울 19.5℃
  • 구름조금대전 18.3℃
  • 구름많음대구 21.6℃
  • 흐림울산 21.5℃
  • 흐림광주 19.5℃
  • 흐림부산 22.0℃
  • 구름많음고창 18.3℃
  • 구름많음제주 22.3℃
  • 맑음강화 16.9℃
  • 구름조금보은 15.9℃
  • 구름많음금산 16.6℃
  • 흐림강진군 20.9℃
  • 구름많음경주시 21.1℃
  • 흐림거제 21.2℃
기상청 제공
메뉴

옛 대통령 별장 ‘청남대’, 결혼식의 성지로 만든다.

 

충북도 청남대관리사업소는 올해부터 야외웨딩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

장소는 다섯 곳 중에서 한 곳을 선택할 수 있다. 대통령이 골프장으로 사용했던 드넓은 호수광장, 푸른 잔디가 펼쳐진 헬기장, 음악분수가 있는 대통령기념관 광장, 호수가 눈앞에 펼쳐지는 호수갤러리, 어울림마당 등이다.

비가 오면 대통령기념관 2층에서 실내 예식을 하면 된다. 장소별로 1일 1예식으로 운영돼 시간에 쫓기지 않는다.

혼주는 장소 대여료 50만원과 하객들의 청남대 입장료, 음식 비용 등을 부담하면 된다.

 

입장료는 성인 5000원, 아동 3000원이다. 음식은 청남대와 손잡은 대행 업체가 준비한다. 대통령들이 즐기던 음식과 요리법을 테마로 한 연회가 제공될 예정이다.

청남대에서 결혼 후 자녀를 낳은 가족들에게는 평생 무료 입장 혜택도 준다. 청남대는 야외웨딩을 적극 알리기 위해 다음달 열리는 청남대 봄꽃축제인 영춘제 기간에 결혼박람회를 개최한다.

청남대 관계자는 “2009년부터 야외웨딩을 했지만 최근 10년간 5건에 그쳐 이번에 결혼식 장소를 대폭 늘리는 등 손을 봐 야외웨딩 명소를 만들려는 것”이라며 “신랑·신부는 천혜의 자연환경을 품은 곳에서 특별한 결혼식을 할 수 있고, 하객들은 예식 전후로 청남대를 마음껏 관람할 수 있다”고 밝혔다.

청남대 야외웨딩은 결혼식을 준비 중인 예비부부라면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다. 청주시 문의면에 있는 청남대는 1983년 12월 완공돼 대통령 전용 별장으로 사용되다가 2003년 4월 민간에 개방됐다.

청남대 관계자는 “다음 달 봄꽃축제인 영춘제를 개최할 때 드레스, 스튜디오, 가전 등 혼수 업체들이 참여하는 웨딩박람회를 열고 앞으로 청남대를 결혼식의 성지로 만들겠다”고 전했다.

 

한국웨딩신문 김민지 기자 |